업계동향

LS니꼬동제련, 아시아 최초로 동산업계 ESG인증인 ‘카퍼마크’ 획득 추진
관리자 2021-04-01 오전 11:07:43
조회수 128 추천수 0

- 세계 동산업계, 최고 권위의 ‘책임구매정책’ 심사제도

- 광석 채굴부터 제품 판매까지, 모든 과정의 환경보호, 사회공헌, 윤리경영 실천 인증

- 구자홍 회장, “카퍼마크를 시작으로 ESG 경영 적극 완성해 나갈 것

 

 

국내 최대 비철금속소재기업 LS니꼬동제련은, 3월 31일 아시아 최초로 ‘카퍼마크(Copper Mark)’ 인증심사를 신청했다. ‘카퍼마크’는 2019년 국제구리협회가 도입을 주도한 책임 인증제도다. 동광석 채굴부터 판매에 이르기까지 모든 과정에서 환경과 인권을 보호하고 지역상생, 윤리경영 등의 기준을 준수한 기업에게 수여해, 유일한 ‘동산업계의 ESG 인증시스템’으로 불리기도 한다.

 

LME(London Metal Exchange, 런던금속거래소)는 동산업 관련 기업에 대해 2023년까지 책임구매정책(Responsible Sourcing)에 부합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지금으로써는 카퍼마크가 그 유일한 인증수단이다. 지금까지 동제련소는 LS니꼬동제련과 독일의 아우루비스, 광산은 호주의 BHP와 미국의 프리포트 맥모란 등 총 7개 기업만이 인증심사를 신청했다. 현재 인증을 받은 기업은 캐나다 광산기업인 리오틴토가 유일하다. LS니꼬동제련은 그동안 지속적으로 실천해온 사회공헌활동과 환경 관련 투자로 긍정적인 결과를 기대하고 있다.

 

카퍼마크 인증은 비즈니스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미국과 EU 국가들은 ESG에 대해 매우 엄격하다. 따라서 카퍼마크 인증을 받은 기업은 장기적으로 판매경쟁력에 우위를 확보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고객의 지속가능성장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세계적으로 동제련업계는 신규 대형 광산 개발 부진으로 인한 원료 부족과 중국의 지속적인 제련소 건설로 인한 원료 확보 경쟁이 치열해, 수익성이 악화되고 있다. LS니꼬동제련은 이러한 상황에 대비하여 2017년부터 온산제련소를 중심으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한편으로는 경쟁사보다 앞서 ESG 경영을 도입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LS니꼬동제련 구자홍 회장은 “카퍼 마크 인증을 시작으로 장기적으로 ESG경영의 또 다른 축인 *2)사회책임투자(Social Responsible Investment)에 대응함으로써, 명실상부한 ESG경영을 완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카퍼마크의 미셀 브륄하트 대표는 “아시아 기업 최초로 LS니꼬동제련이 카퍼마크 인증을 신청함으로써, 글로벌 동산업계의 사회적 책임 이행에 소중한 이정표가 되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참고] 카퍼마크 활동영역

게시글 리스트
번호 제목 조회수 등록일
1244 서린상사, 삼성선물과 E-Commerce 상호협력 위한 업무협정 MOU 체결 51 2021.04.12
1243 노벨리스, 2050년 탄소배출 제로를 위한 지속가능성 목표 발표 58 2021.04.07
1242 사친 사푸테 노벨리스 아시아 사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37 2021.04.07
LS니꼬동제련, 아시아 최초로 동산업계 ESG인증인 ‘카퍼마크’ 획득 추진 128 2021.04.01
1240 김윤중 동양AK 회장, '상공의 날' 대통령 표창 70 2021.04.01
1239 LS-Nikko동제련, 울산군 취약계층 지원 후원금 전달 58 2021.04.01
1238 동양에이케이코리아, 세종시에 알루미늄 2톤 기증 82 2021.04.01
1237 SNNC, 설비 성능복원과 최적화로 안전·경쟁력 잡는다. 301 2021.03.02
1236 LS니꼬동제련, 글로벌 자원개발기업 테크 리소시즈와 역대 최장기 광물계약 5624 2019.09.06
1235 低價 중국산에 밀려 적자 누적에 중단 8231 2018.11.14
1234 중국 'Mingtai 알루미늄' 국내투자 관련 기사 7440 2018.11.14
1233 2030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 수정안 및 2018~2020년 배출권 할당계획 확정 6729 2018.08.07
1232 애플, 탄소무배출 알루미늄 제련법 추진..알코아 등 협력 5391 2018.05.14
1231 미국 러 제재에 알루미늄 '발작' 3년래 최대 상승 5284 2018.04.11
1230 日 희토류 대박...해저에 전 세계 수백년 사용량 매장 확인 5302 2018.04.11
1229 전기차 배터리용 수산화리튬 생산 돌입 5441 2018.04.09
1228 고려아연, 배터리 핵심 원료 황산니켈 생산 뛰어든다 5645 2018.04.09
1227 경량 소재:자동차 등 주력 산업 혁신의 원동력 5224 2018.02.08
1226 자원 개발, ‘전면전’보다 게릴라전’이 답이다 5670 2018.02.08
1225 ‘코발트·리튬·텅스텐·니켈·망간’ 미래를 이끌 다섯 가지 핵심 광물 5618 2018.01.30